UPDATED. 2019-08-22 21:03 (목)
옥천에 찾아온 '이상한 나라'
옥천에 찾아온 '이상한 나라'
  • 오정빈
  • 승인 2019.08.07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청소년수련관에서 '이상한나라의 앨리스' 공연
6일 청소년수련관 별관에서 청소년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공연이 열렸다

우리고장 청소년들의 흥미를 잔뜩 불어넣어줄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이 마련됐다. 청소년수련관 별관에서 청소년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공연을 열린 것.

6일 옥천군평생학습원 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옥천·명지·이원지역아동센터와 영실애육원, 방과후아카데미, 드림스타트 등 청소년 300여명에게 청소년 뮤지컬 공연을 선물했다. 

평생학습원 청소년팀 신미정 담당자는 "5월에 학교폭력캠페인으로 뮤지컬 공연을 열었는데 학생들 분위기 좋았어서 이번에도 공연을 준비해봤다. 영화보다 현장성이 있고 연극보다 즐겁고 흥미로워 청소년들이 즐거워할 거라고 생각했다"며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협동심을 주제로 친구들과 문제를 잘 해결해나가는 앨리스의 이야기다. 청소년들이 재밌는 시간을 보내고 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공연에는 군비 300만원이 들어갔다. 한편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호기심으로 이상한나라에 빠진 앨리스가  친구들의 도움을 받아 어려움을 헤쳐 나가는 내용이다.

6일 청소년수련관 별관에서 청소년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공연이 열렸다
6일 청소년수련관 별관에서 청소년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공연이 열렸다. 우리고장 어린이들과 즐겁게 소통하고 있는 극단어린왕자 배우의 모습.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