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용문향] 칭찬 받은 날
[지용문향] 칭찬 받은 날
  • 옥천닷컴
  • 승인 2021.02.19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밌게 벌 서는 방법/유지은

“참 잘했구나.”
선생님께 칭찬받은 날
바람이 내 뒤를 졸졸 따라오며
“넌 좋겠구나. 좋겠어.”
귀를 간질인다.

나도 몰래 콧노래가 흥얼흥얼
친구들도 오늘따라
예쁘게만 보여.
야호! 기분이다.
짝꿍에게도 아이스크림으로 한턱 내고
집으로 돌아오는길.

우리 집이 보이는 골목에서부터
소리치며 뛰어간다.
“엄마~!””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