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미동산수목원 목재체험교실 운영
[충북도] 미동산수목원 목재체험교실 운영
  • 윤종훈 인턴기자
  • 승인 2021.02.1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11월까지 연령별 단체·가족체험 제공
(사진제공: 청주시 블로그)
(사진제공: 청주시 블로그)

충북산림환경연구소가 오는 3월부터 11월까지 목재문화체험교실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2008년부터 시작한 체험교실은 국내 1호 목재체험장인 미동산 목재문화체험장에서 열린다. 참여자들은 목재를 체험하면서 다양한 공구 사용법을 배우고 목재의 쓰임과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올해 운영하는 ‘뚝딱뚝딱 목수가 되어볼까’ 체험교실은 전문 목공지도사가 진행한다. 가족체험과 단체체험 등 모든 연령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연령별로 유치원과 초등학생은 필통과 기차놀이, 중학생 이상 단체체험은 미니 수납함, 가족체험은 책꽂이 등 9종의 체험물을 준비했다.

단체체험은 매월 3회, 가족체험은 매월 첫째, 둘째, 셋째 주 토요일에 진행한다. 신청 접수는 미동산수목원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매월 20일 오전9시까지 선착순으로 받는다. 프로그램은 코로나 방역 수칙을 준수하면서 회당 20명 미만으로 받을 예정이다.

도 산림환경과 전시관운영팀 최도원 담당자는 “어린이 단체체험은 40~50분, 가족체험은 50분~1시간 이내로 진행한다”며 “미동산수목원에 방문하면 목재체험뿐만 아니라 산림과학박물관이나 산림환경생태관에서 AR·VR콘텐츠 체험, 식물세밀화 전시 관람 등도 특별한 사전예약 없이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