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용문향] 잠꾸러기 애벌레
[지용문향] 잠꾸러기 애벌레
  • 옥천닷컴
  • 승인 2021.01.15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들의 얘기엔 엔딩 따윈 없어/송진권

이불 둘둘 말고
베개로 귀를 꼭꼭 막아요

늦겠다 얼른 일어나라
밥 먹고 어서 학교 가야지

조금만 더 자고 싶어서 
이불 속으로 파고 들어가요
이불의 꽃무늬 속으로 들어가요
꽃봉오리 속에 들어가서
꽃잎을 닫아요

아무리 학교에 늦는대도
여기 숨은 나를 아무도 찾지 못할걸요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