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회 전현직 회장 지역사회 후원금 기탁
새마을회 전현직 회장 지역사회 후원금 기탁
  • 권오성
  • 승인 2020.03.25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옥·곽균상·김규원·김재종·이용분·이찬규·전용택 참여
옥천군새마을회 전현직 회장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다.(사진제공: 옥천군)
옥천군새마을회 전현직 회장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다.(사진제공: 옥천군)

코로나19 감염확산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민들을 돕고자 옥천군새마을회 전현직 회장들이 십시일반 후원금을 모았다. 23일 새마을회 전현직 회장들은 군을 방문해 140만원을 전달하고 경제적 상황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되길 바랐다.

후원금 기탁은 전현직 회장 모임에서 처음 논의됐다.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인해 지역경기가 악화되면서 상대적으로 경제력이 약한 서민들의 어려움이 더욱 가중되어서다. 특히 취약계층은 생존 자체에 문제가 생길정도로 어려움을 겪는 만큼 작게나마 도움을 주자는 의견이 있었다고.

후원금 기탁에 참여한 인물은 강정옥 현 회장과 함께 곽균상·김규원·김재종·이용분·이찬규·전용택 전회장 등 7명이다. 전현직 회장은 향후 매년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강정옥 회장은 우연한 기회에 좋은 일을 해보자는 의견이 나와 하게 됐다. 비록 금액은 작지만 전현직 회장이 뜻을 모았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본다라며 올 해가 새마을회 창립 50주년인데, 새마을이 잘되길 바라는 전직 회장들이 마음 덕이다. 앞으로도 매년 기부를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