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들이 살기 좋은 옥천 만들겠습니다’
‘청년들이 살기 좋은 옥천 만들겠습니다’
  • 박시은
  • 승인 2020.02.04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8일 제2기 청년네트워크 회원 25명 위촉
지난달 28일 상황실에서 제2기 청년네트워크 발대식이 열렸다. 김재종 군수와 우리고장 청년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우리고장 청년정책 발굴을 위한 청년네트워크가 새로운 출발을 알렸다. 지난달 28일 상황실에서 제2기 청년네트워크 발대식이 열렸다. 이날 공무원, 주민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장 전달과 임원진 선출이 진행됐다.

청년네트워크는 청년정책을 발굴하기 위해 2017년 만들어졌다. 회원들은 만 15세부터 39세인 군민으로 구성됐다. 제2기 회원들은 총 25명으로 복지, 문화, 일자리, 농업 등 4개 분야에서 활동할 예정이다.

제2기 회장으로 선출된 전재웅(31, 읍 삼양리)씨는 “1기 때부터 활동했다. 지역에 도움이 되기 위해 이번에도 신청했다”며 “군에서 청년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용해 좋은 방향으로 이끌어나갔으면 한다. 청년네트워크도 좋은 정책은 빨리 알려질 수 있게끔 할 것”라고 말했다.

김재종 군수는 “공유경제를 통해서 많은 청년들이 지역에 남아있으면서 지역을 활기차게 재생할 수 있을 것”이라며 “청년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면서 더 나은 지역을 만드는 계기가 될 것이다. 군에서도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제2기 청년네트워크 회원 명단.
△전재웅(회장) △조혜란(부회장) △전관훈 △진휘용 △최명헌 △임권순 △조안수 △박영래 △신규석 △천진영 △최승환 △서정라 △공병찬 △김형섭 △이상현 △김도성 △이연희 △박정상 △박예슬 △김상원 △이종효 △박준우 △이기원 △김종민 △김진영

제2기 회장으로 선출된 전재웅(31, 읍 삼양리)씨의 모습.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