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가지 색으로 만나는 마임 콘서트
세가지 색으로 만나는 마임 콘서트
  • 황민호 기자
  • 승인 2019.11.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에서 보기 힘든 세가지 색깔 마임. 1시간 30분 남짓 마임에 몰입하며 환호하고 즐기는 옥천 사람들을 보면서 이런 공연들이 매주 즐비하게 있다면 무상 순환버스로 면 지역에 있는 사람들도 다 태우고 와 볼 수 있다면 그런 상상이 들게한 마임극이었다. 한바탕 기분 좋은 공연이 삶의 걱정과 시름을 잠시나마 잊게 했을 것이다.
옥천에서 보기 힘든 세가지 색깔 마임. 1시간 30분 남짓 마임에 몰입하며 환호하고 즐기는 옥천 사람들을 보면서 이런 공연들이 매주 즐비하게 있다면 무상 순환버스로 면 지역에 있는 사람들도 다 태우고 와 볼 수 있다면 그런 상상이 들게한 마임극이었다. 한바탕 기분 좋은 공연이 삶의 걱정과 시름을 잠시나마 잊게 했을 것이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