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3 05:28 (월)
열매달
열매달
  • 옥천닷컴
  • 승인 2019.09.04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수광(옥천읍 문정리)

[조수광의 열세번째 감각]

어느덧 구월입니다.

뉴에이지 피아니스트 천지환 님의 연주곡 [가을 길]을 들으며 당신을 생각합니다.

복사꽃 향기에 달의 심장이 두근거리던 봄밤을 지나,

초록으로 활활 불타던 여름처럼 삶에 대한 당신의 열정도 뜨거웠었지요,

구름의 길고 긴 속눈썹이 아름다운 구월을 지나고 있는 당신,

그토록 꿈꾸던 열매 하나 맺기 위해 당신 또한 얼마나 애썼을까를 생각해 봅니다,

봄부터 지금까지 열심히 앞만 보며 달려온 당신에게 뜨거운 갈채를 보냅니다,

수고했어요...당신!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